방돔 광장 26번가와 그 아이콘

부쉐론 메종이 저택의 문을 다시 열고 새로운 주얼리 경험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각 작품은 방돔 광장 26번가의 상징적인 여러 살롱에서 탄생했습니다.
살롱 데 뤼미에르(Salon des Lumières)의 내밀한 분위기에서 플륌 드 펑(Plume de Paon)의 가볍고 우아한 모습을 만나 보세요.
4형식 건축과 아이코닉한 여러 쎄뻥 보헴이 뒤섞여 있는 그랜드 살롱을 거닐어 보세요.
마지막으로 자연을 그대로 가져다 놓은 듯한 온실에서 잠시 발걸음을 멈추고 컬렉션의 동물들이 유리 지붕 아래에서 살아가는 모습을 관찰하세요.

방돔 광장 26번가에서 보낸 편지

메종 부쉐론의 최신 뉴스 및 이벤트를 미리 만나보고 방돔 광장에 자리잡은 최초의 주얼러의 세계를 경험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