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뗄 드 라 뤼미에르

플뢰르 뒤 주르

다양한 연출이 가능한 부쉐론 주얼리 특유의 전통에서 영감을 얻은 플뢰르 뒤 주르 세트는 오픈형 '퀘스천마크'
네크리스로 단순한 주얼리가 아닌 자연과 봄을 노래하는 찬가이며, 벨 오테로(Belle Otero)에 바치는 헌사이자,
회화와 조각을 예찬하는 송가로, 빛과 어두움에 대한 장인의 해석이 담겨있습니다.


영상 보기
더 보기

창작이란 기억하는 것입니다.

메종이 설립된 이래 메종은 항상 꽃을 포함한 자연의 경이로움으로부터 영감을 받아 왔습니다. 프레데릭 부쉐론(Frederic Boucheron)은 산사나무나 들장미, 담쟁이, 엉겅퀴와 같은 꾸미지 않은 야생 꽃과 풀에 대한 남다른 애정이 있었으며, 야생 식물의 자유로움과 불굴의 정신을 주얼리로 재현하는 데 탁월한 재능을 발휘했습니다.

스톤의 마술사

플레르 뒤 주르 세트의 아름다움은 빛과 어두움, 볼륨감, 움직임, 컬러 변화의 섬세한 조화에서 드러납니다.


라운드형 다이아몬드가 세팅되어 있는 9개의 꽃잎은 최초 오리지널 모델을 빛나는 광채로 재현합니다. 이원성에 대한 아름다운 해석으로 미묘한 뉘앙스와 섬세함의 매력을 발산하는 이 주얼리 세트는 명암을 활용한 빛의 조화를 선보입니다.

스톤의 마술사

플레르 뒤 주르 세트의 아름다움은 빛과 어두움, 볼륨감, 움직임, 컬러 변화의 섬세한 조화에서 드러납니다.


라운드형 다이아몬드가 세팅되어 있는 9개의 꽃잎은 최초 오리지널 모델을 빛나는 광채로 재현합니다. 이원성에 대한 아름다운 해석으로 미묘한 뉘앙스와 섬세함의 매력을 발산하는 이 주얼리 세트는 명암을 활용한 빛의 조화를 선보입니다.

빛의 손

플레르 뒤 주르 세트는 부쉐론의 창의성을 상징하는 두 가지 테마인 퀘스천마크 네크리스와 다양한 착용이 가능한 멀티플 웨어 주얼리에서 영감을 얻었습니다.


퀘스천마크 네크리스는 플레르 뒤 주르 세트의 섬세한 꽃잎을 표현할 수 있는 완벽한 프레임입니다. 오픈된 잠금장치 없는 네크리스 구조는 자유로운 착용감을 선사하며, 폭이 가늘어지는 형태로 페어 컷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끝 부분은 꽃의 줄기를 연상시킵니다.


눈에 보이지 않을 정도의 정교한 세공 기법으로 구현된 네크리스의 마법은 완벽한 균형감과 자유로움을 선사합니다.

빛의 손

플레르 뒤 주르 세트는 부쉐론의 창의성을 상징하는 두 가지 테마인 퀘스천마크 네크리스와 다양한 착용이 가능한 멀티플 웨어 주얼리에서 영감을 얻었습니다.


퀘스천마크 네크리스는 플레르 뒤 주르 세트의 섬세한 꽃잎을 표현할 수 있는 완벽한 프레임입니다. 오픈된 잠금장치 없는 네크리스 구조는 자유로운 착용감을 선사하며, 폭이 가늘어지는 형태로 페어 컷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끝 부분은 꽃의 줄기를 연상시킵니다.


눈에 보이지 않을 정도의 정교한 세공 기법으로 구현된 네크리스의 마법은 완벽한 균형감과 자유로움을 선사합니다.

영혼의 광채

꽃을 모티프로 한 이 네크리스에는 많은 행운의 상징이 담겨 있습니다.


시인과 뮤즈의 보석인 다이아몬드는 예술가들에게 영감을 주며, 평온함과 침착함, 지혜를 가져다주는 보석으로도 여겨집니다.


오묘한 무지갯빛 광채를 발산하는 마더 오브 펄의 역사는 그리스 로마 시대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그 당시 마더 오브 펄은 슬픔과 비탄으로부터 영혼을 지켜주는 보석으로 여겨졌습니다.


섬세하고 우아하며 향기롭고 부드러운 팬지는 사랑과 열망, 순결을 상징합니다.

방돔 광장 26번가에서 보낸 편지

메종 부쉐론의 최신 뉴스 및 이벤트를 미리 만나보고 방돔 광장에 자리잡은 최초의 주얼러의 세계를 경험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