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쉐론의 시그니처

현대의 위대한 주얼러들 중 가장 먼저 방돔 광장에 부티크를 오픈한 프레데릭 부쉐론은 항상 주얼리 컬렉션을 통해 자신의 환상적인 정신을 보여줄 수 있었습니다. 이 창조적 대담성은 수세기 동안 메종의 진정한 주얼리 아이콘을 보여 주었습니다. 각 아이콘은 자유를 구현하여 정신을 승화시킵니다. ‘물음표’ 네크리스에서부터 ‘영원한 꽃’을 거쳐 동물 컬렉션에 이르기까지 모든 창조물은 부쉐론의 노하우를 반영합니다.

퀘스천마크

메종 창립 후 첫해부터 프레데릭 부쉐론은 전통적인 주얼리 제작방법에서 벗어났습니다. 부쉐론은 여성의 아름다움에 경의를 표하면서 목선을 감도는 여성의 부드럽고 우아한 자태를 강조하는 전례없는 작품을 만들고자 노력한 환상적인 주얼러였습니다. 이를 최초로 구현한 작품들 중 하나인 ‘물음표’(Point d’Interrogation) 네크리스. 1879년 프레데릭 부쉐론의 워크샵에서 처음으로 디자인된 이 작품은 현재 메종 부쉐론의 진정한 시그니처입니다.

리에르 드 파리

리에르 드 파리

리바지

리바지

플륌 드 파옹

플륌 드 파옹

이터널 플라워

이터널 플라워

메종 부쉐론은 수년간의 연구와 혁신을 거쳐 전례없는 비밀 과정을 통해 자연의 순간적 아름다움을 불멸의 것으로 만들었습니다. 이 컬렉션을 구성하는 ‘플뢰르 에테르넬’ 9점은 메종 및 하이 주얼리의 역사에서 최초입니다. ‘플뢰르 에테르넬’의 탄생은 프레데릭 부쉐론의 꿈을 뛰어넘어 과거에 불가능한 것을 결정체로 이루어냈습니다.

애니멀 컬렉션

애니멀 컬렉션

고슴도치, 여우, 매, 앵무새, 거북이... 부쉐론의 특별한 우화 동물 이야기는 1866년 오픈한 워크샵에서 시작됩니다. 자연이 영감을 주는 장소. 바로 이곳에서 하이 쥬얼리 제품과 예술 작품 사이의 컬렉션이 만들어졌습니다. 귀에 매달려 있든, 목에 두르고 있든, 손가락에 얹혀 있든, 각 생물은 움직임에서 포착된 듯 보입니다. 소재 자체 내에 생포된 것 같습니다. 사파이어, 에메랄드 또는 루비의 강렬한 시선, 골드 또는 다이아몬드가 박힌 동물 털... 각 부품은 듣고 싶은 사람들에게 자신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동물이 강인함, 관능, 온유 또는 파워를 대변하든 간에, 각 여성은 자신의 기질을 발산시켜 주며 자신의 스타일을 분명히 드러내 보이는 동물 친구를 입양할 수 있습니다. .

팔콘 네크리스

팔콘 네크리스

라이카, 허스키 링

라이카, 허스키 링

메이사, 박새 브레이슬릿

메이사, 박새 브레이슬릿

부쉐론의 비밀스러운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부쉐론 메종에는 놀랍고도 흥미로운 소식들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메종의 소식을 제일 먼저 만나보세요.